- 轉載請務必註明 -

出處:N.YDest  (
請勿再加上其它站名)
翻譯:大勝鉉愛小志龍


‧N.YDest是三人小團體沒有其他成員 為避免有人誤會所以請不要拿走翻譯去另製影片 希望大家配合喔^^

Lunatic

LYRICS BY 홍승표
COMPOSED BY 박날개

달빛에 어둠이 그칠때
當黑暗在月光下止步之時

그래 난 널 부르고 있네
是的 是我正呼喚著你

그래 난 처음부터 혼자였어
是啊 我打從一開始就是孤獨一人

그 정도는 난 이미 알고 있어
這種程度我早就知道了

뭐 괜찮지 그게 누구든지
算了 沒關係 不管是誰

상관없지 모두 다 마찬가지
都無所謂 反正全都是一樣的

하지만 가끔 바라는 맘
但偶爾還是會渴望著

내 맘을 봐주는 그 누구 단 한 사람
渴望能有個願意看看我內心的人

그게 너였으면 그래 주었으면 그래 난 그래 난 그래 난
那個人如果是你的話 如果你願意這麼做的話 那麼我 那麼我 那麼我

차갑게 식어진 두 눈에
自逐漸變得冰冷的雙眼中

오직 너를 꿈꾸는 마리오네트
那個只盼著你的提線木偶

눈물이 흐르네
流下了眼淚

뜨겁게
炙熱地

(그래 난 첨부터 혼자였어)
(是啊 我打從一開始就是孤獨一人)

더욱 더 차갑게
越來越冰冷

(하지만 가끔 바라는 맘 내 맘을 봐주는 그 누구 단 한사람)
(但偶爾還是會渴望著 渴望能有個願意看看我內心的人)

뜨겁게
炙熱地

(그래 난 그래 난 그래 난)
(那麼我 那麼我 那麼我)

차갑게 식어진 두 눈에
自逐漸變得冰冷的雙眼中

오직 너를 꿈꾸는 마리오네트
那個只盼著你的提線木偶

눈물이 흐르네
流下了眼淚

나를 봐 나를 봐 바라봐줘
看著我 看著我 請看著我

누구나 누구나 누구라도
不管誰 不管誰 不管是誰

외로워 두려워 언제라도
就算孤獨 就算害怕 無論何時

내가 원하던 그대로 바로 너
我想要的仍然只有你

다가와 다가와 나에게로
靠近吧 靠近吧 走向我

이런 날 편히 감싸 안아줘
請輕輕擁抱住這樣的我

다가와 다가와 다가와 다가와
靠近吧 靠近吧 靠近吧 靠近吧

나에게
到我身邊

식어진 두눈에
漸漸冷卻的雙眼

오직 너를 꿈꾸는 마리오네트
那個只盼著你的提線木偶

눈물이 흐르네
流下了眼淚



«No.9??»

朽希 發表在 痞客邦 PIXNET 留言(0) 人氣()